언론보도
새 소식 > 언론보도
[내일신문] [새로 나온 책] 다행히도 재주 없어 나만 홀로 한가롭다 덧글 0 | 조회 226 | 2019-01-15 11:22:57
관리자  

안대회 지음 / 산처럼 / 1만6000원

한시는 어떤 장르보다도 옛사람의 삶과 체험과 생각을 다양하고 다채롭게 보여주어 흥미롭지만 한시의 독특한 표현법과 한문이라는 언어의 장벽이 있어 자유롭게 한시를 즐기기가 어려운 측면이 있다.

저자는 고려시대부터 20세기 현대까지 우리 시인들이 쓴 한시들 가운데 아름답고 빼어난 작품 152편을 뽑아 유려한 번역과 산뜻한 해설을 덧붙였다.

게다가 이 책에서는 정형시인 한시를 번역하면서 변화를 주어 자유시처럼 읽히도록 했다.

새롭게 선보이는 이런 시도들로 인해, 한시가 낯설고 낡았다는 인상에서 벗어나 참신하고 뭉클한 우리 한시를 다양하게 맛볼 수 있다.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